고길이의여행이야기

24시간오픈은행 케이뱅크 인터넷전문은행이 4월 3일0시에 오픈했습니다. 은행거리하는데. 영업점 마감시간 때문에 불편했던것이 정말 많았는데, 앞으로 좀 편리해질까요? , 고객입장에서 기대하는점도 많은데,, 좀 확인해보겠습니다.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 (K BANK)PC버전보다는 모바일로 접근 용이 하더군요. 모바일앱을 설치할때는 꼭 그림확인 K뱅크 설치 하셔야됩니다 




모바일앱으로 인터넷전용은행 K뱅크 설치를 위해서, 기본적인사항 등록과 주민등록증 사진 촬영







본인인증에서, 이런 메시지도 뜨는데, 본인인증만 절차되로 하면되니깐 어렵지 않습니다. 어르신들은 자녀들이 좀 설치를 해줘야될것 같구요.. 설치이후에는 일반통장 이용하듯이 하면 되니깐 인터넷 전용은행 좀 색다른것은 아니더라구요..





개인인증을 위해서 핸드폰인증과 신분증촬영하는것이 있습니다. 신분증 촬영을 하면서 왠지 불안하기하지만,,K뱅크앱은 안전하겠지하면서 그래도 믿고 설치해봤습니다.




드디어, 휴대폰 인증에 성공,여기까지 시간이 오래걸려서, 처음부터 하기를 몇번 반복, 하다보니 속도도 붙고, 빨리 하게 되네요.. 처음 접하는 인터넷전문은행K뱅크 익숙해지면 별차이 못느낄것 같습니다.





 *약관동의*


가장중요한 약관동의 , 가입절차중에 중요하지 않은것은 없는데.. 동의할때 꼼꼼히 확인후에 체크하시면 되십니다. 직장,자택,주소기입도 해야하고, 직장전화번호, 개인집전화번호등록, 아마, 통장개설할때 기입하는 항목을 인터넷으로 체크한다고 보심 되더라구요..







회원가입완료, 드디어 케이뱅크(K bank)인터넷전문은행 통장개설이 되었습니다. 요즘 통장개설정말 어려운데, 직장만 다니고 계신다면, 어렵지 않게 통장 개설 5분이면 만들수 있습니다. 개인신용에 따라서 문제가 없다면 문제없이 통장개설이 될것 같습니다. 




통장개설을 위해서 최저금액 800원을 입금한이후에 k뱅크 듀얼k입출금통장하나 확인할수있습니다. 5분만에 만들어지고, 새벽12시에 개설한통장 느낌이 새롭더군요.




은행거래는 역시 체크카드가 중요한데요. 체크카드종류는 두가지인데, 포인트적립형으로 신청했어요. 사용하면서 포이트적립이 되는,, kbank체크카드 포인트적립형카드 발급이 되면, 집이나, 직장으로 배송까지 해주면, 그때 따로 포스팅 하겠습니다.




만들자마자 포인트 확인  아직은 0원 이더라구요. 열심히 모아봐야겠어요..




*인터넷전용은행 오픈이벤트*


이벤트1=>


계좌개설과 체크카드 만들면 1만원 혜택까지. 4월 30일까 한달간만 유효한점 참고 하세요




이벤트2=>


5월31일까지 체크카드발급고객에서 포인트 최대 3%,통신요금 캐시백 최대3만원까지 3%에, 3만원 정말 이런 이벤트도 은행에서 하다니, 금리도 없는 제1금융권인데,, 체크카드 신청할때는 잘 선택하시고 신청하시면 되세요.. 




이벤트3=>


5월14일까지, 미니k마이어스 통장가입고객에게 미니BMW행운까지.. 마이너스대출도 받고 BMW미니까지 행운이 어떤분에게 갈지 .. 넘 좋을것 같네요.



이벤트4=>


마지막 보너스 이벤트로 #케이뱅크오픈 헤시태그를 페이스북에 공유를 하면 선물까지 주네요.. 저도 페이스북 올려봐야겠어요.. 





365일 24시간 문을 닫지 않는 은행 K뱅크은행 제1금융권이란점, 대출이용하시는분들도 바로바로 제1금융권의 이자로 저렴하게 신용대출이나 마이너스대출등을 받을수 있다는 점이 새롭긴 하더라구요. 




금융거래도 이젠 안전하게 1금융권에서 이용하시는 편리함과, 은행갈시간이 부족한 자영업자분들에겐 앞으로 꼭 필요한 은행이 될것 같기도 합니다.





지금 다양한 K뱅크 오픈이벤트로, 티몬적립금, 네이버페이1만원혜택, 페이스북 페이지까지 오픈했고, 다양한 이벤트선물도 주네요. 이렇게 포스팅하고 보니 제가 홍보대사같네요. 전혀 아니란점.. 앞으로 개인 보안에 대해서 철저하게 해준다면 많은 분들이 이용할것 같은 생각이 드네요.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